전국을 넘어 세계로 ‘힘 모은다’

논산딸기 발전방안 연석회의 개최

박봉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8/14 [15:22]

전국을 넘어 세계로 ‘힘 모은다’

논산딸기 발전방안 연석회의 개최

박봉규 기자 | 입력 : 2019/08/14 [15:22]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지난 13일 시청 상황실에서 ‘논산딸기 발전방안 연석회의’를 개최 했다.

 
 황명선 논산시장, 농협중앙회 논산시지부 최명로 지부장 및 10개 지역농협 조합장, 충청남도 농업기술원 딸기연구소 김현숙 박사 등 20여 명이 참석해 논산딸기의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5월 딸기발전방안 실무 협의회를 거친 후 지역농협과 논산조공이 협의해 결정한 사항을 바탕으로 이뤄졌으며, 딸기품질규격화, 생산이력제 도입, 포장용기 개선, 도매시장 지역 농협별 출하 등 품질개선과 유통판로 다변화를 위한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황명선 시장은 “논산딸기의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 현장에서 뛰며 농가의 현실을 인지하고 혁신적인 방안을 모색해야 할 때”라며 “논산딸기의 미래를 위해 안정적 판로 확보와 품질개선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최우선 과제로 고품질 딸기 생산을 위해 크기와 무게 중심의 공동선별을 당도, 경도 등 고품질 선별로 전환하고, 교육, 컨설팅, 선진지 견학 추진 등을 통해 농가의 의식을 개선하고 생산자 조직의 체질을 강화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참석자들 역시 양으로 선별함으로써 품질이 하향 평준화되는 것이 가장 큰 문제점이라고 말하며, 이를 위해 전반적인 문제점에 대한 농가의 인식 개선과 품질 향상을 위한 제도적 정비가 필요하다는 점에 공감했다.

 
박봉규기자bgpark@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