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 재난‧재해 피해주민 무료세탁서비스 지원사업 협약 체결

크린토피아 만수주공점‧구월아시아드점‧간석금호어울림점‧인천지사 참여

강경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8/13 [16:44]

저소득 재난‧재해 피해주민 무료세탁서비스 지원사업 협약 체결

크린토피아 만수주공점‧구월아시아드점‧간석금호어울림점‧인천지사 참여

강경환 기자 | 입력 : 2019/08/13 [16:44]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지난 12일 남동구 소재 크린토피아 4개 업체와 ‘저소득 재난‧재해 피해주민에 대한 무료세탁서비스 지원사업’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참여업체는 크린토피아 만수주공점(대표 장덕수)‧간석금호어울림점(대표 조지산)‧구월아시아드점(대표 문명훈)‧인천지사(대표 신규섭) 등 4개 업체다.

 

 해당 업체들은 향후 1년 간 남동구 내에서 발생한 재난‧재해로 저소득 취약계층 세대에 의류‧침구류 등 오염 피해가 발생하면 해당 세대에 무료 세탁서비스를 지원하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크린토피아 만수주공점 장덕수 대표는“저소득 재난‧재해 피해가구에 무료세탁 서비스를 후원할 수 있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 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재능 나눔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이번 협약 사업으로 취약계층 주민이 재난‧재해 가운데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며“구에서도 다양한 협력 네트워크를 통해 더욱 안전한 남동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