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대, 2019년 여름방학 외국인 단기연수생 대상 문화·관광 탐방 체험 행사 개최

경기도 연천군 안보 및 생태관광을 통한 한국문화 체험

김대실 기자 | 기사입력 2019/07/11 [17:18]

신한대, 2019년 여름방학 외국인 단기연수생 대상 문화·관광 탐방 체험 행사 개최

경기도 연천군 안보 및 생태관광을 통한 한국문화 체험

김대실 기자 | 입력 : 2019/07/11 [17:18]

▲ 태풍전망대 단체사진     ©


신한대(총장 서갑원) 국제교류처에서는 2019년 07월 10일(수) 여름방학 외국인 단기연수생 40여명과 함께 경기도 연천군청의 협력 지원으로 안보 및 생태관광 체험 학습을 다녀왔다. 이번 프로그램은 신한대와 연천군의 MOU를 기반으로 외국인 학생들의 외부 문화체험을 통하여 한국의 역사 및 문화 등을 이해하고 긍정적인 인식 제고를 목적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체험 행사에 함께 한 국제교류처장 이대홍처장은 “경기북부 지역의 지자체와 협력하여 여름방학을 이용해서 단기 연수 프로그램에 참가한 베트남 및 러시아 학생들에게 연천 지역의 역사 및 문화를 홍보 수 있는 좋은 프로그램이며, 학생들이 많은 것을 배우고 체험하며 한국에 대한 인식이 개선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생태 관광 체험에는 베트남 및 러시아 단기연수 학생들이 참여하였으며 해설사와 함께 DMZ 내 태풍전망대, 연천전곡리유적지 및 선사박물관등을 방문하였다. 이날 참석한 러시아 학생은 “본 체험 학습을 통하여 평소에 방문 할 수 없는 DMZ지역을 방문하게 되어 내가 특별한 사람이 된 것 같은 기분이 들었고, 한국 분단의 아픔을 느끼고 한국 역사에 대하여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되는 기회가 되었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