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학부모 문화의 날

하동 악양초, 다문화 교육주간 맞아 학부모 ‘대중문화’ 강연·소품 만들기 등 운영

김삼열 기자 | 기사입력 2019/05/22 [16:20]

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학부모 문화의 날

하동 악양초, 다문화 교육주간 맞아 학부모 ‘대중문화’ 강연·소품 만들기 등 운영

김삼열 기자 | 입력 : 2019/05/22 [16:20]

  하동 악양초등학교(교장 주혜경)는 다문화 교육 주간을 맞아 다문화 및 일반 학부모를 대상으로 교육공동체가 함께하는 학부모 문화의 날을 운영했다고 22일 밝혔다.

 

  학부모 문화의 날은 달빛 어우러진 저녁 학교 도서실에서 20여명의 학부모가 참여해 문화적 소양을 기르며 유익하고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첫 번째 프로그램은 악양의 ‘운아마티나’라는 노래 모임의 강사이자 본교 5학년 학부모가 ‘노래로 여는 문화 이야기’라는 주제로 노래를 부르며 한국의 80∼90년대 대중문화에 대해 강의했다.

 

  두 번째 시간에는 ‘린넨 이야기’라는 가게를 운영하며 지역민을 대상으로 바느질 강의를 하는 3학년 학부모가 ‘바느질로 아름다운 소품 만들기’라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6학년 한 학부모는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노래도 부르고 나만을 위한 작품을 만들어 보는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선생님들과 노래 부르고 자연스럽게 아이 이야기도 나누다 보니 친근감이 느껴지고 아이에 대한 고민도 자연스럽게 이야기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강사로 참여한 5학년 학부모는 “재능을 나눠 다른 학부모들과 함께 소통할 수 있어서 참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역협력학교로서 마을교육과정을 운영하는 악양초등학교는 앞으로도 지역 교육공동체와 함께하는 다양한 문화 행사를 통해 소통하고 나누고 즐기는 악양교육과정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