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보훈지청, 계양구청과 함께 5․18 계기 민주유공자 명패달아드리기 실시

이복수 기자 | 기사입력 2019/05/15 [16:40]

인천보훈지청, 계양구청과 함께 5․18 계기 민주유공자 명패달아드리기 실시

이복수 기자 | 입력 : 2019/05/15 [16:40]

인천보훈지청(지청장 이향숙)은 14일 계양구․남동구․연수구에 거주하는 5․18 민주유공자 도준식, 박철, 장종희 세 분의 자택에 방문하여 ‘민주유공자 명패’를 달아드리는 행사를 가졌다. 이 중 계양구 행사에는 박형우 계양구청장도 함께 하여 우리나라의 민주화를 위해 헌신한 민주유공자에게 감사와 존경의 뜻을 전했다. 

 

민주유공자 도준식, 박철 님은 1980년 광주 민주화 운동 당시 전남도청에 끝까지 남아 항쟁하다 연행되어 5․18부상자로 등록되었으며, 장종희 님 역시 5․18민주유공자로서 5․18민주화운동부상자회 인천시지부장을 맡고 있다. 

 

인천보훈지청은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고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일 수 있도록 지자체와 함께 독립․민주유공자 명패에 이어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도 이어갈 예정이다. 이는 현장 중심의 적극 행정으로 보훈신뢰도를 제고하는 정부혁신 방안의 일환이기도 하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