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중소기업․소상공인에 20억 융자 지원

올해 기금 총 40억원 편성…1차 15억 7500만원 지원에 이어 2차 20억 융자

강창균 기자 | 기사입력 2019/05/15 [16:30]

동작구, 중소기업․소상공인에 20억 융자 지원

올해 기금 총 40억원 편성…1차 15억 7500만원 지원에 이어 2차 20억 융자

강창균 기자 | 입력 : 2019/05/15 [16:30]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지역 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을 위해 제2차 중소기업육성기금 20억원을 융자 지원한다고 밝혔다.

 

올해 구는 중소기업육성기금으로 총 40억원을 편성했으며, 지난 3월 1차로 17개 업체에 15억 7500만원을 지원했다.

 

이번 융자금액은 부동산, 신용보증 등 담보제공이 가능한 업체에 한해 최대 2억원까지 지원되며, 시설개선 및 경영안정 자금으로만 사용 가능하다.

 

시중은행보다 낮은 연 1.5% 대출금리를 적용하고, 5년 범위 내에서 선택해 상환할 수 있다.

 

융자지원대상은 공고일을 기준으로 동작구에 사업장을 두고, 3개월 이상 영업 중인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이다. 단, 금융업, 보험업, 부동산업, 임대업, 숙박업, 음식점업, 사치향락업종 등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을 원하는 업체는 이달 20일까지 동작구청 홈페이지에서 융자신청서 등 구비서류를 내려 받아, 구 생활경제과(노량진로 74, 유한양행 9층)로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향후 구는 서류검토와 현장조사 등 사전심사를 거쳐, 내달까지 중소기업육성기금 운용심의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융자대상를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융자 지원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청 생활경제과(☎02-820-1180)로 문의하면 된다.

 

이상성 생활경제과장은 “이번 융자지원으로 중소기업의 자금난을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육성을 위한 다양한 지원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