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아름다운 섬 발전협의회, 제16차 실무협의회 개최

박영달 기자 | 기사입력 2019/04/15 [17:16]

대한민국 아름다운 섬 발전협의회, 제16차 실무협의회 개최

박영달 기자 | 입력 : 2019/04/15 [17:16]

2019년 정기회의 오는 23일 인천에서 열린다

 

옹진군은 지난 11일 경상북도 울릉군 한마음회관에서 ‘대한민국 아름다운 섬 발전협의회(現회장 장정민 옹진군수)’제16차 실무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실무협의회에선 10개 지자체 부서장급 실무위원 등 관계자 28명이 참석해 제1회 섬의 날 제정 및 기념행사 개최에 대한 홍보사업과 국회토론회 개최 등을 논의했다.

 

이날 논의된 안건은 오는 23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G타워) 민원동 3층 소강당에서 개최되는 ‘2019년 대한민국 아름다운 섬 발전협의회 정기회의’ 안건에 포함될 예정이다.

 

장정민 협의회장은 “도서개발촉진법 개정으로 섬의 날을 제정하는 등 최근 섬의 가치와 중요성이 크게 부각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도서지역의 발전과 산재한 현안 해결을 위해 지자체간 협력 강화와 함께 정부부처에 정책 건의를 통해 도서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2년 3월 창립된 ‘대한민국 아름다운 섬 발전협의회’는 인천 옹진군, 충남 보령시, 전남 여수시·고흥군·완도군·진도군·신안군, 경북 울릉군, 경남 사천시·남해군 등 10개 섬 지자체로 구성되어 있다.

 

협의회는 섬 지자체의 상생과 발전을 위해 그 동안 간담회와 토론회 개최로 도서지역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중앙부처에 각종 정책을 건의하는 등 도서지역 공통 현안 해결에 힘써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