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방으로 어르신 건강 챙기는 동대문구

장안종합사회복지관에서 올해 첫 무료 한방진료 실시

정상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3/14 [15:09]

한방으로 어르신 건강 챙기는 동대문구

장안종합사회복지관에서 올해 첫 무료 한방진료 실시

정상린 기자 | 입력 : 2019/03/14 [15:09]

▲ 13일(수) 오전 10시, 장안종합사회복지관서 진행된 ‘2019년 어르신 한방클리닉’에서 하늘땅한의원 장동민 원장이 어르신을 진료하고 있다     ©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13일(수), 장안종합사회복지관(장안동 소재)에서 ‘어르신 한방클리닉’을 진행했다.

 
오전 10시부터 진행된 이날 한방 클리닉에는 평소에 한의원을 찾기가 쉽지 않았던 지역의 어르신들이 많이 찾아 침 시술과 같은 한방 진료를 받고 한방약품도 처방받았다.

 
구는 이날 클리닉을 시작으로 지역 한의사들과 손잡고 ‘2019년 어르신 한방클리닉’을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하늘땅한의원 장동민 원장, 경희일생한의원 김가람 원장 두 한의사가 재능기부를 통해 △한방 진료 △한방약품 처방 △건강 상담 등을 진행한다.

 
진료는 이달부터 11월까지 매월 둘째‧넷째 수요일, 오전 10시~12시에 장안종합사회복지관에서 진행된다. 다만, 혹서기인 8월에는 운영되지 않는다.

 
지역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어르신이면 누구나 진료를 받을 수 있으며, 진료비는 무료다.

 
구는 ‘어르신 한방클리닉센터’ 운영을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증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환절기 어르신 건강관리에 한방클리닉이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민간과 협력해 어르신의 건강을 챙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