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4대향교 춘향제 봉행 성료

박재동 기자 | 기사입력 2019/03/14 [02:56]

부여군, 4대향교 춘향제 봉행 성료

박재동 기자 | 입력 : 2019/03/14 [02:56]


 

부여군(군수 박정현)에 소재한 부여 4대향교(부여, 홍산, 임천, 석성)에서 지난 11일 일제히 춘향제를 봉행했다.

 
그 중 임천면 군사리에 위치한 임천향교에서는 유흥수 부여군 부군수를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지역유림, 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을 이루었다. 제례는 초헌관으로 유흥수 부군수, 아헌관은 부여군의회 송복섭 의장, 종헌관은 이원복 의원이 맡아 경건한 마음으로 진행되었다.

 
임천향교는 조선시대에 현유(賢儒)의 위패를 봉안, 배향하고 지방민의 교육과 교화를 위하여 창건되었다. 창건연대는 알려져 있지 않으며, 1849년(헌종 15)에 이행익(李行翼)이 명륜당과 동재(東齋)·서재(西齋)를 중수하였다.

 
1924년에 유기선(柳基璇)이 명륜당을, 1926년에 신득선(辛得善)이 대성전을 각각 중수하였다. 현존 건물로는 대성전·명륜당·동재·서재 등이 있으며, 대성전에는 공자, 안자 등 5성(五聖)의 위패가, 동무·서무에는 최치원, 이황, 이이 등 우리나라 18현(十八賢)의 위패를 봉안하고 있다.

 
 박재동기자 jdpark@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