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태, “명단 공개해야”

5·18 유공자에 상처 주려는 의도 아냐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19/02/11 [18:55]

김진태, “명단 공개해야”

5·18 유공자에 상처 주려는 의도 아냐

시대일보 | 입력 : 2019/02/11 [18:55]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은 11일 5·18 정신에 대한 폄훼 논란과 관련, "작년에 여야 합의로 제정된 5·18 진상규명법에 의하면 '북한군 개입 여부'의 진상을 규명하게 돼 있다.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입장문을 통해 "공청회 참석자들의 발언은 주관적인 것이고, 향후 객관적인 평가를 받을 것이다. '진짜 유공자' 분들에게 상처를 주려는 의도는 아니었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다만 이번에 5·18 유공자 명단을 공개해야 한다"면서 "국민 혈세가 들어갔으므로 우리는 알 권리가 있다"고 강조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