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저금리, 무담보, 무보증’사회적경제기업에 자금 융자 실시

저금리, 무담보, 무보증의 융자로 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등 자립지원

정상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1/24 [16:18]

성북구, ‘저금리, 무담보, 무보증’사회적경제기업에 자금 융자 실시

저금리, 무담보, 무보증의 융자로 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등 자립지원

정상린 기자 | 입력 : 2019/01/24 [16:18]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는 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등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과 자립을 돕기 위해 “저금리, 무담보, 무보증”의 사회투자기금 융자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융자사업의 1개 기업 당 가능한 대출금액은 최대 3,000만원까지이다. 대출기간은 최대 5년, 대출금리는 연1.5%로 유사 기금 중 가장 낮으며 상환방식은 거치기간 없이 원리금 균등분할 상환을 원칙으로 한다.

  서비스 업종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사회적경제 기업의 특성상 물적 담보 제공이 어려운 경우가 많은 점을 착안하여 성북구에서는 사회투자기금을 무담보 무보증으로 융자해 줄 계획이어서 사회적경제 기업의 금융권 이용 장벽 해소에 도움이 될 것이라 보인다.

  성북구는 2016년 하반기 사회투자기금 융자사업을 처음 시행한 이후 현재까지 28개 기업에 총액 8억 1000만원을 융자하였다.

  또한 사회투자기금을 융자받은 기업은 해당 자금을 성북구 지역사회문제해결에 사용하여 지역 선순환 발전에 일조하고 있어 성북구는 사회투자기금 융자사업을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사회투자기금 융자사업을 통해 이윤보다 사람중심인 사회적경제 기업들의 성장을 도움으로써 지역사회가 행복해지는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성북구 사회투자기금 융자는 성북구 내에서 활동하는 사회적경제기업이면 신청가능하고, 2월 12일(화)까지 성북구청 8층 주민공동체과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성북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