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우수기관’ 선정

고혈압·당뇨병 등록·관리사업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김명회 기자 | 기사입력 2018/12/06 [23:39]

하남시,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우수기관’ 선정

고혈압·당뇨병 등록·관리사업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김명회 기자 | 입력 : 2018/12/06 [23:39]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2018년도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 29일 부여롯데리조트에서 질병관리본부 주최로 열린 「2018년도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전국 평가대회」에서 고혈압·당뇨병등록·관리사업부문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대회는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에 대한 한 해 성과를 평가하고 우수사례 공유를 통해 사업에 대한 지식 및 이해수준을 향상시키고자 개최됐다.
시는 2010년도부터 고혈압·당뇨병 환자의 적절한 약물치료 뿐만 아니라 건강행태개선을 통한 지속적이고 효율적인 질환관리를 위해 고혈압·당뇨병 등록·교육센터를 운영해 환자의 지속치료율 향상에 노력해왔다.
또한, 2018년에는 심뇌혈관질환에 의한 조기 사망률을 낮추기 위해 전국 최초로 자체 예산을 확보, 만61-64세 고혈압·당뇨병등록환자에게 치료비(진료비+약제비)를 확대 지원함으로써 지역주민의 건강관리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아 우수기관으로 선정. 장관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명회기자 cdolls@naver.com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