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콩 선별 작업지원 호응

구림면 삭골 소득개발 시험포에서

이인식 기자 | 기사입력 2018/11/09 [07:30]

순창군, 콩 선별 작업지원 호응

구림면 삭골 소득개발 시험포에서

이인식 기자 | 입력 : 2018/11/09 [07:30]

▲     © 시대일보


 순창군이 장류산업의 근간이 되는 콩 재배 확대와 편의를 위한 콩 선별장을 오는 12일부터 운영키로 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군은 매년 농가들의 노동력이 과다하게 투입되는 콩의 정선 및 선별 작업과정의 노동력 절감을 위해 콩 선별작업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콩 선별 작업은 구림면 삭골 소득개발 시험포에서 진행되며 비용은 무상으로 진행하며, 5대의 콩 선별기를 운영하면 일 최대 12톤가량의 선별작업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며, 지난해에 콩 선별장을 운영해 210톤가량의 선별작업을 진행한 바 있으며 올해는 400톤 정도를 예상하고 있다.
 선별작업은 장류콩과 나물콩은 오는 12일부터 다음달 22일까지, 검정콩은 다음달 1일부터 진행할 예정이며, 군은 오는 12일부터 무상 운영하는 콩 선별장에 대한 사전 점검 등을 모두 마치고 지난 7일부터 신청 접수를 받고 있다.
 군 관계자는 “우리군은 장류산업의 기반이 되는 콩 재배를 계속 확대 추진해 나가고 있다” 면서 “지역 농민들이 최대한 편하게 콩 농사를 지을 수 있도록 콩 선별장을 운영하고 있는 만큼 많은 농민들이 이용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으며, 콩 선별기 사용을 원하는 농민들은 치유농업계( 063-650-5154)로 문의하면 된다.
이인식기자 isi@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