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숲속책방’ 마련

금강 변 숲길 걸으며 책 읽어요

연영선 기자 | 기사입력 2018/11/09 [06:06]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숲속책방’ 마련

금강 변 숲길 걸으며 책 읽어요

연영선 기자 | 입력 : 2018/11/09 [06:06]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가 금강이 내려다보이는 숲속에 작지만 아름다운 도서관을 만들어 일반에 공개한다.
 도 산림자원연구소는 금강수목원 산림박물관 내에 ‘숲속책방’을 마련, 운영을 본격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금강수목원 방문객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만든 숲속책방은 48.86㎡의 면적에 숲 관련 전문서적과 아동 서적 등 1000여 권을 비치했다.
 이용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금강수목원 방문객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도 산림자원연구소 관계자는 “숲속책방은 누구나 거부감 없이 편하게 책을 읽을 수 있도록 내부를 꾸몄다”라며 “깊어가는 가을, 금강수목원에서 아름다운 숲길을 걷고 다양한 책도 접하는 것도 의미가 있을 것”이라며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연영선기자 ysyoun@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