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제 개혁은 58% 찬성, 의원정수 확대는 60% 반대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18/11/09 [05:54]

선거제 개혁은 58% 찬성, 의원정수 확대는 60% 반대

시대일보 | 입력 : 2018/11/09 [05:54]

▲     © 시대일보

 

국민 절반 이상은 비례성을 확대하는 선거제도 개혁에는 찬성하지만, 국회의원 정수를 늘리는 데는 반대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8일 나왔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7일 전국 성인 502명을 대상으로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4.4%포인트)한 결과, 사표를 최소화하고 득표율에 따라 의석수를 배분하는 방향으로 국회의원 선거제도를 개혁하는 데 '매우 찬성'은 28.2%, '찬성하는 편'은 30.0%로, 찬성 응답이 58.2%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매우 반대'(7.9%), '반대하는 편'(13.9%) 등 반대 응답은 21.8%였다. 모름·무응답은 20.0%로 조사됐다.
모든 지역과 연령, 이념성향에서 찬성 응답이 우세했다.
지지 정당별로 살펴보면 자유한국당 지지층에서만 찬성 40.4%, 반대 38.7%로 찬반 양론이 팽팽했다.
정의당(찬성 77.1% vs 반대 9.5%), 더불어민주당(71.0% vs 12.3%), 바른미래당(68.0% vs 22.1%) 지지층에서는 찬성 여론이 반대 여론을 압도했다. 무당층(45.2% vs 19.7%)에서도 찬성이 우세했다.
그러나 선거제도 개혁 과정에서 국회의원 세비와 특권을 대폭 감축하는 전제로 의원정수를 일부 늘리는 데 대해서는 '매우 반대'가 37.2%, '반대하는 편'이 22.7% 등 반대 응답이 59.9%로 집계됐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