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2018「대한민국 도시대상」… 대통령상 수상!

김도식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7:27]

파주시, 2018「대한민국 도시대상」… 대통령상 수상!

김도식 기자 | 입력 : 2018/10/11 [17:27]

파주시가 11일 의왕시 계원예술대학교에서 개최된 ‘제12회 도시의날’ 시상식에서 2018년 대한민국 도시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파주시는 국토교통부가 주최한 대한민국 도시대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함에 따라 지난 2016년, 2017년 도시대상 국토교통부 장관상에 연이어 세 번째 수상 쾌거를 이뤘다.
대한민국 도시대상은 국토교통부에서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의한 법적평가로 인구절벽, 저출산, 도시 쇠퇴 등 계획 환경에 대응한 지속가능한 도시성장의 필요성과 국가적 균형발전과 도시의 삶의 질을 향상하기 위한 생활 인프라의 서비스 수요 증대, 지자체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건전한 도시개발 정책을 유도하기 위해 2000년 최초로 도입된 이후 18년간 지자체의 도시행정에 대한 전반적인 평가다.
국토교통부는 공정하고 합리적인 평가를 위해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와 국토연구원 등 학계, 연구기관, 실무단체 등에서 도시·환경·경제 등 각 분야 전문가를 추천받아 도시대상 평가단을 구성해 ▲도시사회 ▲도시경제 ▲도시환경 ▲지원체계 4개 부문 72개 지표에 대한 서류평가 및 현장실사를 통해 각 지방자치단체의 지속가능성 및 생활인프라 분야에 대해 지난 6~8월 약 3개월간 평가를 실시했다.
이번에 대통령상을 수상한 파주시는 ▲군사 안보 이미지를 벗고 마장호수공원 휴 프로젝트 개장으로 수도권 관광명소 육성 ▲구 집창촌을 재구성한 법원 빛의 도시 ▲9개 마을을 테마화한 광탄 아우트로 시티 ▲적성 감악산 힐링테마파크 등 주민 참여형 마을 재생 프로젝트 ▲탄현 통일동산 재정비 및 관광특구 추진 ▲LG디스플레이를 비롯한 첨단산업 기업 유치 ▲전국 최초 광탄 경매시장 등 특성화된 전통시장 육성으로 지역 경제 회복을 통한 도시경쟁력을 인정받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파주에서 강남까지 20분 안에 도달하는 GTX-A노선 확정, 택지개발, 재개발 사업 등 각종 사업 추진 과정에서 종합적 장래 인구추계를 반영하고 희망파주 거버넌스 구성 및 운영한 시민 참여형 2030 도시기본계획 수립, 다양화된 매체의 창구로 시민의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기 위한 노력과 성장관리방안수립으로 체계적인 도시관리를 통해 정주하고 싶은 도시 만들기 부문에서 우수했다는 분석이다.
김도식기자 dskim@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