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밤, 빛과 음악의 아름다운 방학천

‘제7회 도봉구 등(燈)축제’ 볼거리 풍성

구주회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04:44]

가을밤, 빛과 음악의 아름다운 방학천

‘제7회 도봉구 등(燈)축제’ 볼거리 풍성

구주회 기자 | 입력 : 2018/10/11 [04:44]

▲     © 시대일보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오는 10월 13일부터 20일까지 8일간 방학천에서 ‘제7회 도봉구 등 축제’를 개최한다.
매년 가을밤 아름다운 불빛과 음악들로 채워지는 ‘도봉구 등축제’는 올해 ‘빛과 음악의 아름다운 선율’을 축제 주제로 정하고 전통의 등과 LED조명으로 만들어진 조형물들이 방학천을 화려하게 밝힐 예정이다.
도봉구를 상징하는 학, 둘리와 친구들, 구의 태평성대를 기원하는 어가행렬, 십이지신 캐릭터, 생태 동물, 물고기 모양의 등 등 총 73점의 등이 이번 축제에서 선보여 진다.
등축제는 오는 10월 13일 오후 7시 ‘평양예술단’의 공연에 이어서 개막 점등식을 갖고 본격적인 등축제를 알린다. 점등식 후에는 7080 인기가수 김범룡, 배우 겸 가수 안계범의 공연무대가 이어져 가을밤을 오색으로 비추는 등과 어우러지는 음악공연이 펼쳐진다.
축제 둘째 날인 10월 14일부터는 매일 저녁 7시30분부터 8시30분까지 밸리스타니아 키즈 밸리&스위트걸, 도봉구 청소년 댄스 동아리(선덕중 선예동, 창북중 에이큐스, 신방학중 피프틴, 정의여중 크리에이티브, 선덕중 디아망, 백운중 NBJ), 뮤럽, 선궁전통예술원, 디딤소리, 메트오페라 합창단, 엘페라, 도봉구 거리예술가 등 지역 예술가들이 참여해 대중가요, 국악, 클래식, K-POP 댄스, 퓨전음악, 뮤지컬 등 다양한 연령대가 즐길 수 있는 공연을 연다. 특히 18일에는 관내 기획사의 후원으로 인기 가수 전영록, 위일청이 출연하여 축제의 흥겨움을 더한다.
구주회기자 mc355@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