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학교 밖 청소년 새로운 둥지 마련

임창성 기자 | 기사입력 2018/09/13 [21:40]

목포시, 학교 밖 청소년 새로운 둥지 마련

임창성 기자 | 입력 : 2018/09/13 [21:40]

▲     © 시대일보


한국청소년상담개발원과 연계한 렛츠런재단(마사회사회공헌재단)의 후원 사업인 ‘학교 밖 청소년 자유공간 설치 사업’ 공모에 목포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가 선정돼 사업비 4천8백만원을 확보했다.
목포시는 이번 공모를 통해 학교 밖 청소년이 자유롭게 시간을 보내며 꿈을 키워나갈 수 있는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를 별도의 공간으로 마련해 12월 중 운영을 시작할 계획이다.
시는 지금까지 청소년 상담복지센터와 학교 밖 지원센터를 통합·운영했으나, 학교와 사회에 적응하지 못해 힘들어하는 청소년이 편히 쉴 수 있는 장소가 협소해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시는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 장소마련을 위해 다각적인 방법을 모색했고, 근로자 아파트 내 공간을 확보하고 이번 사업에 응모해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공간을 마련하게 됐다.
시 관계자는 “렛츠런재단의 지원으로 마련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가 청소년이 사회의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할 수 있는 보금자리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임창성기자 cslim@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