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양천구, 보훈가족 한마당 행사 개최… ‘3대 병역명문가’ 김교헌 씨 표창 수여

 호국보훈의 달 맞아 오는 25일 유공자의 희생과 헌신 기리는 보훈가족 한마당 개최 
 모범 국가유공자 표창장 수여, 토크콘서트 위문공연 등 유공자 공헌 기려 
 지난해 보훈예우수당 나이제한, 중복제한 폐지, 자긍심 고취 및 복지향상 도모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6/23 [23:39]

양천구, 보훈가족 한마당 행사 개최… ‘3대 병역명문가’ 김교헌 씨 표창 수여

 호국보훈의 달 맞아 오는 25일 유공자의 희생과 헌신 기리는 보훈가족 한마당 개최 
 모범 국가유공자 표창장 수여, 토크콘서트 위문공연 등 유공자 공헌 기려 
 지난해 보훈예우수당 나이제한, 중복제한 폐지, 자긍심 고취 및 복지향상 도모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6/23 [23:39]

▲ 지난해 모범국가유공자 표창대상자와 기념사진 촬영 중인 이기재 양천구청장

 

▲ 지난해 보훈가족 한마당 행사에서 보훈단체 회원들과 단체 기념촬영 중인 이기재 양천구청장

 


[시대일보=강형구 기자]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보훈유공자 및 가족을 초청해 오는 25일 해누리타운 해누리홀에서 ‘보훈가족 한마당’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구는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의 희생과 공헌을 기억하고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참여대상은 6・25참전유공자회 등 10개 보훈(안보) 단체 회원 300여 명으로 모범유공자 표창장 수여식과 토크콘서트 형식의 위문공연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모범유공자 표창 대상자인 전몰군경 유족회 김교헌 씨(71세) 집안의 ‘병역명문가’ 사연이 눈길을 끈다. 김교헌 씨의 부친은 육사 5기로 제3보병사단 백골부대에서 근무 중 6 · 25 전쟁 당시 강원도 횡성전투에서 전사하신 유공자다. 김교헌 씨 또한 부친이 근무하셨던 백골부대에 배치돼 2대에 걸쳐 같은 부대에서 근무하는 특별한 경험을 했다. 또한 김교헌 씨는 3대 가족 모두 현역복무를 성실히 마쳐 지난 2013년 병무청 주관의 ‘병역명문가’로 선정된 바 있으며 현재도 양천구 전몰군경유족회 발전을 위해 회원들의 화합을 도모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아울러 이날 행사는 보훈의 달 행사 취지에 맞게 스토리형 토크 콘서트 등 위안공연이 펼쳐진다. 진행자와 공연자가 함께 보훈 사연을 노래와 이야기로 흥겹게 풀어내며 국가를 위해 희생하고 공헌하신 국가유공자와 유족분들께 뜨거운 감동과 재미를 선사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구는 국가보훈대상자들의 자긍심 고취 및 복지향상 도모를 위해 지난해 「서울특별시 양천구 국가보훈대상자와 참전유공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서 나이제한 ‧ 중복제한을 폐지해 만 65세 미만 국가보훈대상자, 서울시 참전명예수당 수급자까지 지급을 확대한 바 있다. 아울러 보훈예우수당 지급액을 월 2만 원에서 월 5만 원으로 인상하는 등 지속적인 제도개선을 통해 국가보훈대상자들의 예우 향상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국가를 위해 헌신한 국가보훈대상자들이 있어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국가보훈대상자들의 복지와 예우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양천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