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성동구, 여름철 집중호우 대비 빗물펌프장 점검

6월 17일~28일까지 펌프장 9개소, 수문 59개소 시설 점검으로 침수 피해 예방
정원오 성동구청장 “구민 안전 최우선으로 치수안전 성동구 만들 것”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6/23 [23:08]

성동구, 여름철 집중호우 대비 빗물펌프장 점검

6월 17일~28일까지 펌프장 9개소, 수문 59개소 시설 점검으로 침수 피해 예방
정원오 성동구청장 “구민 안전 최우선으로 치수안전 성동구 만들 것”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6/23 [23:08]
 

▲ 빗물펌프장 시설물 점검 모습

 


[시대일보=강형구 기자]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여름철 집중호우를 대비해 수해방지 시설물인 빗물펌프장을 점검한다.

 

성동구 관내 빗물펌프장은 9개소, 수문은 59개로, 한강과 중랑천, 청계천변에 위치하며 우기 시 도로변 빗물을 펌프장(유수지)으로 유입시킨 후 하천으로 자연배수 및 강제 토출하여 도심 내 침수를 예방하고 있다.

 

이번 빗물펌프장 점검에서는 치수과 외에도 감사담당관 및 구민 전문감사관과 합동점검을 시행한다.

 

점검 분야로는 ▲빗물펌프장 구조물 관리 상태, 집수정 내 수방 준비 상태 ▲하천변의 수위 변화에 따른 원활한 수문 개폐조작을 위한 수문구조물, 문비 점검 ▲유수지 빗물을 하천변으로 강제 토출시키는 펌프기계 및 수배전 설비 점검 ▲집중호우시 신속한 조기가동을 위한 수위 계측기의 정확도 등이다.

 

오는 28일까지 점검을 마칠 예정이며, 부적합 시설에 대해서는 신속하게 수리를 완료하여 침수 피해 예방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체계적인 빗물펌프장 점검 및 보수를 통해 집중호우 시 침수에 대응하여 구민 모두가 안심하며 생활할 수 있는 치수안전 성동구를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