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강북구, 2024년 상반기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 전개

-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주민 관심 제고…민·관·경 합동 캠페인 실시
- 아동학대의 정의, 유형별 신고법, 긍정양육 실천 방법 등 안내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5/27 [00:40]

강북구, 2024년 상반기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 전개

-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주민 관심 제고…민·관·경 합동 캠페인 실시
- 아동학대의 정의, 유형별 신고법, 긍정양육 실천 방법 등 안내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5/27 [00:40]
본문이미지

▲ 강북구가 아동학대를 예방하기 위해 강북경찰서, 서울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 등과 합동으로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을 전개했다.    

 

본문이미지

▲ 강북구가 아동학대를 예방하기 위해 수유역 일대와 백년시장 등에서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시대일보=강형구 기자]서울 강북구(구청장 이순희)는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주민 관심을 높이기 위해 올 상반기 총 3회에 걸쳐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아동학대 대응 유관기관인 강북경찰서, 서울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 등과 합동으로 진행됐으며, 419혁명국민문화제 전야제와 강북구 어린이날 축제 행사장, 수유역 일대와 백년시장 등에서 실시했다. 

 

캠페인은 아동학대에 대한 인식을 근본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민법상 부모의 징계권 폐지, 올바른 자녀 양육을 위한 ‘긍정양육 129 원칙’, 아동학대 신고 요령 등이 적힌 홍보물을 배부하며 안내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구는 행사장에서 홍보부스를 운영하며 홍보물품, 리플렛 등을 배부하거나 편의점 및 상가 밀집 지역에서 거리 행진을 하며 아동학대의 정의와 신고방법, 긍정양육 실천 방법 등을 안내했다.

 

한편, 보건복지부에서 제안하는 ‘긍정 양육 129원칙’은 자녀는 독립된 하나의 인격체(1)이며, 부모와 자녀는 ‘상호 이해와 신뢰’(2)를 통해 이루어진다는 전제로 한 ①자녀 알기, ②경청하고 공감하기, ③나 돌아보기, ④같이 성장하기, ⑤온전히 집중하기, ⑥경청하고 공감하기, ⑦일관성 유지하기, ⑧실수 인정하기, ⑨함께 키우기 실천 방법으로 구성됐다. 

 

구는 강북경찰서, 서울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과 함께 아동학대에 공동 대응하고 있으며 학대 피해아동 보호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을 통해 아동을 존중하고 부모 자녀간 소통, 상호 이해를 기반으로 하는 양육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강북구 아동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강북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