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성북구, 안전쉼터로 취약계층의 보호에 나서!

24시간 운영 사우나 시설 3개소 협약해 쉼터 운영시간 제한의 불편함 해소

정상린 기자 | 기사입력 2024/02/19 [16:39]

성북구, 안전쉼터로 취약계층의 보호에 나서!

24시간 운영 사우나 시설 3개소 협약해 쉼터 운영시간 제한의 불편함 해소

정상린 기자 | 입력 : 2024/02/19 [16:39]

[시대일보=정상린 기자]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한파·불볕더위 등 기후변화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취약계층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관내 호텔·모텔·사우나 시설과 안전 쉼터 협약을 체결했다.

 

안전 쉼터란 냉방 또는 난방시설 고장, 동파·정전, 쪽방 및 지하 거주 등 기후변화로 취약계층 가구가 주거지에 일시적으로 거주가 어려울 때 임시 주거공간을 마련해 주는 구 사업이다.

 

특히 이번 협약에는, 성북구 관내에 24시간 운영하는 사우나 시설 3개소와 협약함으로써 기존 한파·불볕더위 쉼터의 운영시간 제한의 불편함을 해소하였으며, 사각지대 공백을 촘촘하게 메꾸었다는 평을 받기도 하였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아주 작은 곳부터 우리 주민이 어려움이 있는지 꼼꼼하게 살피고, 우리의 손길이 필요한 곳이라면 민과 관이 함께 도움을 줄 수 있는 성북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밝히며 안전하고 건강한 성북구를 약속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성북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